기록 Archive
소준철
Junchol So
제품X의 탄생, 청계천 산업생태계 추적기
Birth of Product X: Tracing the Manufacturing Process in the Cheonggyecheon Area
청계천 주변 도심제조업의 결은 켜켜이 쌓여 있다. 업종으로는 전기전자부터 기계정밀까지, 제품으로는 완제품부터 부품들까지, 유통방식으로는 도매부터 소매까지 모두 동시에 공존하기 때문에 그 양상을 쉽게 정리하기 어렵다. 그러므로 우리(소준철, 안근철, 최혁규)는 실제 생산되고 있는 제품을 추적·분석하는 방법을 통해 도심제조업의 제조과정을 살핌으로써 그 원리와 구조, 작동과정을 파악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우리는 참여관찰 방법을 통해 일대의 제조과정을 예증할 수 있는 제품X를 선정하여 이 제품의 생산과정을 추적하였다. 제품X의 생산에는 지역 내 여러 업종이 동시에 혹은 순차적으로 연루되며, 서로 다른 분야의 기술자들과 그들의 숙련 기술이 개입하였다. 더 나아가 각 연계 및 개입 지점은 중개와 하청을 포함한 여러 유통 방식으로 다시 연결된다. 이번 조사를 통해 우리는 청계천 도심제조업의 제조과정과 연루된 업종, 사이사이에 개입하는 기술자와 기술의 결과 구조를 밝히고 정리하려 한다.

Myriads of layers constitute ‘Cheonggyecheon’ that often stands for the old manufacturing district area of inner city of Seoul. The coexistence of extreme variety, from electronic industries to precision machinery industries, from end products to parts and materials, from wholesale to retail, makes it near impossible to sort out its nature. Therefore, the structural assets and operation protocols of its industrial ecology might be understood by means of any actual product that is being manufactured within the area. In this vein, Junchol & Geuncheol Ahn, Hyuckyu Choi conducted a participatory observation of the whole manufacturing process of Product X for an illustrative analysis of the production. Linearly or nonlinearly at the same time, involved the relevant individual processes of multiple categories of industry in the production, correspondingly by the skilled technicians with their own expertism. Those stages of production could be reconnected to diverse circulations including intermediations and subcontracts. By the investigation, we examine Cheonggyecheon urban manufacturing processes and sub-industries, analysing the technicians and consequent technical structures that are involved in each connections.